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는 26일 서울 도봉구 한 초등학교에서 자신의 팬카페 회원들과 ‘사랑의 김장 담그기’ 행사를 가졌다.

박 전 대표는 흰색 머릿수건과 앞치마, 그리고 분홍색 고무장갑 차림으로 김장 담그기 봉사활동에 나섰다.

박 전 대표는 봉사활동을 시작하기에 앞서 “이 행사는 2008년 싸이월드 미니홈피 방문자 800만명 돌파를 기념해 시작됐는데
일회성으로 그치지 않고 약속을 지키며 4년째 이어져 왔기에 감회가 있다”고 말했다.

박 전 대표와 팬카페 회원들이 함께 담근 김장김치 3000포기는 팬카페에서 기부한 쌀 65포대와 함께 용산 쪽방촌 거주자들과
육영어린이재단 산하 어린이집에 전달될 예정이다.

박 전 대표는 지난 20일 싸이월드 미니홈피에 게재한 글을 통해 “김장행사를 위해 땅을 기증해주신 분들, 직접 배추씨를 심으신
 분들, 정성으로 가꾸어 오신 분, 여러분의 깊은 사랑과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”고 말했다.

또 “배추를 비롯해서 여러 가지 많은 재료가 어우러져서 김치의 고유한 맛을 만들어내는 것처럼 우리도 서로 어우러져서
한마음으로 사랑의 나눔을 실천하는 거 같다”고 덧붙였다.

'News > 사랑의 김장 담그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사랑의 김장 담그기  (0) 2011.11.27
posted by forever♧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
티스토리 툴바